“이제 아무도 피해갈 수 없습니다” – 분명히 카메라 없었는데 과속으로 과태료가 날아오는 이유

안전운전 하고 계시죠?

그래도 운전 경력 좀 되신 분들은 과속으로 과태료 통지서 한번씩은 받아보셨을 겁니다.

하지만 옛날에 비해 요즘에는 과속때문에 과태료 내는게 많이 적어졌죠.

바로 내비가 “전방에~”로 알려주기 때문에 그 구간에서 속도를 줄이면 걸릴 일이 없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이제는 좋은시절(?) 다 갔고, 꼼수는 통하지 않습니다.

바로 ‘이것’ 때문에 카메라가 없어도 과속 단속이 가능해졌기 때문입니다.

카메라 없이 속도위반 단속 하는 방법

카메라 없이 과속 단속을 가능케 한 방법, 그것은 바로 ‘암행순찰차’입니다.

최근에는 고속도로에서 과적차량까지 단속하는 기염을 토했는데요.

사실 보면 경찰 마크도 있고, 반짝반짝 LED 등도 있어서 보면 알 수 있긴 하지만 이미 보는 순간 늦은거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이미 발견하는 순간 찍혀있기 때문입니다.

따지고 보면 고속도로에서 규정속도 이상으로 주행하다가 카메라 앞에서만 속도를 줄이는 것도 사실 얌체운전이라고 할 수 있긴하죠.

아무튼 이 암행순찰차는 이렇게 생겼습니다.

출처:MG

당연히 이 암행순찰차에는 과속 단속 기계가 달려있습니다.

그런데 이 기계의 성능이 정말 놀랍습니다.

제한속도를 초과하는 차량을 자동으로 인식해서 촬영, 단속 정보를 자동으로 저장까지 한다고 합니다.

다시말해 내가 속도위반 중에 이 차량을 봤다면 그냥 과태료 낼 준비를 하시면 됩니다.

게다가 속도 위반만이 아니라 차선위반, 과적 등 도로 위에서 일어나는 모든 위반 행위를 잡아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실제로 지금만 하더라도 거의 대부분의 위반 행위를 잡아내고 있다고 합니다.

일반도로에도 암행순찰차 있다

더 중요한 사실은 원래 암행순찰차는 고속도로에서만 활동을 했는데 이제 일반도로까지 돌아다니기 시작했다는 것입니다.

일반도로에서는 신호위반, 차선위반 등이 훨씬 빈번하게 일어나기 때문에 아마 단속에 걸리는 운전자수가 기하급수적으로 올라갈 것으로 예상됩니다.

이왕 이렇게 된 것 어쩔 수 없습니다.

교통법규 확실히 숙지하고 안전하게 운전하는 것만이 우리집 경제를 살리는 길입니다.

늘 안전운전, 과태료 내지 않는 운전생활 되시기를 바라겠습니다.

아직 일반도로를 돌아다닌다는 사실은 많이 알려지지 않았으니 꼭 기억하시고 조심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