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짜 확 늙어버립니다” – 겨울에 안 챙겨먹으면 피부 노화가 5배 빨라진다는 겨울철 필수 영양제(?) 3가지

겨울이라 엄청나게 건조하죠?

피부에 가장 치명적인 것이 바로 이 건조함입니다.

아마 지금 비염인(?)들과 피부 약하신 분들 정말 고통스러운 나날을 보내고 계실겁니다.

촉촉해야 할 코 속과 기관지는 물론 피부까지 바싹바싹 말라가는 이 건조함은 정말 견디기 힘들죠.

특히 피부는 심각하게 데미지를 입기 때문에 로션 등으로 해주는 보습도 중요하지만 피부에 필요한 영양분을 공급해줘야 하는데요.

아래 내용 확인하시고 피부에 필요한 영양소 바짝 챙기시길 바랍니다.

1위. 비타민B

약사 100명에게 피부에 중요한 영양소를 물었을 때, 50명 이상이 꼭 먹어야 할 영양제로 비타민 B를 꼭 집었습니다.

이런 이유 때문이라고 합니다.

비타민 B의 역할

  • 신진대사를 원활하게 해 주어 세포의 재생을 도움
  • 비타민B 6은 숙면을 도와 피부 재생을 가속함
  • 에너지 대사를 활성화해 피로 해소 및 면역력 강화를 도와줌

비타민 B는 잘 복용하면 상처까지 빠르게 재생시킬 정도로 회복에 중요한 영양소입니다.

피부에는 당연히 기본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관련 글 >> “바로 눈치 못채면 큰일납니다” – 20~30대 사이에서 간암 생기기 직전 or 간암 초기에 보이는 증상 5가지

2위. 프로폴리스&비타민C

2위는 항산화제입니다.

가을에 건조해지고 비염 증상과 피부트러블이 생기면 스트레스가 발생하기 쉽고, 몸이 피곤합니다.

이때 필요한 것이 비타민C와 프로폴리스 같은 항산화제입니다.

항산화제 역할

  • 몸속 활성 산소를 없애줘, 면역력 증가
  • 프로폴리스&비타민C의 항염작용은 피부 트러블 및 피부 건강 개선
  • 체내에 유해 산소를 없애 줘 스트레스 제거

면역력 개선과 체내 염증 개선은 피부에 상당히 이롭습니다.

게다가 가을철 자외선은 활성 산소를 더 활성화시키기 때문에, 건강과 노화 방지를 위해서도 항산화제인 비타민C와 프로폴리스를 추천한다고 합니다.

관련 글 >> “대한민국 국민이면 OK입니다” – 조건無 신청만 하면 되는데 아직도 85%가 모르는 ‘지역민 보험금

3위. 칼슘제

한국인의 칼슘 권장량은 하루에 700mg입니다(미국은 1200mg). 그중에서 실제 섭취량은 500mg 정도인데요.

우리나라 사람들은 평균 필요량보다 30%나 칼슘이 부족하고, 최근에는 카페인 섭취량이 늘어 더욱 부족해졌다고 합니다.

카페인이 무슨 상관이냐구요?

카페인은 칼슘·비타민 등 몸속 영양소를 몸 밖으로 내보내 흡수를 방해합니다.

평소에 커피를 많이 드시는 분들은 칼슘제와 비타민, 영양제를 잘 챙겨 드셔야합니다.

칼슘제 역할

  • 기본적으로 부족한 칼슘 보충
    (칼슘은 중금속 등 체내 유해 물질 배출)
  • 호르몬 안정화로 숙면을 유도함

숙면은 곧 피부의 근간입니다.

최근 카페인 섭취가 크게 늘어나, 칼슘 부족 현상이 더 크게 일어날 수 있어 숙면과 건강을 위해 칼슘제를 어느 정도 먹어주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피부 수호를 위한 영양제 중요도

비타민B > 항산화제(비타민C, 프로폴리스) >>칼슘제

음식으로 섭취하기 힘들다면, 영양제를 챙겨 먹는 것이 피부를 지키는 방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