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대로 하지마세요!” – 연비 좋아진다는 말에 속아 습관처럼 하다가 100% 차만 망가뜨리는 행동 3가지

오르기만 하는 기름값에 많이 힘드시죠?

초보운전자부터 베테랑까지, 운전자라면 ‘연비’에 대한 고민을 안할 수가 없습니다.

그런데 인터넷에 보면 ;이렇게 하면 연비가 좋아진다’하는 것들이 많이 있죠?

연비를 높이기 위해 하는 행동들이 오히려 ‘차량에 독’이 된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차량의 잔고장을 늘릴 뿐이라고 하는데요.

아래 내용 확인하시고 앞으로는 이런 행동을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1. 정차 시 중립 기어

정차 시 중립 기어를 넣는 게 연비에 좋다는 말, 많이 들어보셨을 겁니다.

실제로 신호 대기 시 기어를 중립에 두면 연비가 22~61% 늘어난다는 국립 환경 과학 근무원 연구 결과도 있었는데요.

하지만, 정차 시 가장 중요한 것은 ‘시간’입니다.

3분 이상 정차 시, 중립 상태에 놓는 것은 연비 절약에 큰 도움이 됩니다.

3분 미만의 정차 시, 중립 상태에 놓는 것은 동력 손실을 일으켜 연비가 하락하며, 잦은 변속은 변속기에도 큰 무리를 준다고 합니다.

3분 미만, 혹은 짧은 신호에서의 중립 기어는 오히려 차량 수명을 줄이고 연비를 떨어뜨린 다는 것, 잊지 마세요.

2. 장시간 예열

시동을 미리 켜 놓고 예열을 하면, 연료가 덜 소모되고 차량에도 좋다라고 알고 계신 분들 많으실 텐데요.

반만 맞다고 합니다.

요즘 자동차의 기술력은 딱히 예열이 반드시 필요하지 않다고 합니다.
(컴퓨터로 조종, 연소 분사 원리로 움직임)

예열은 30초에서 1분이면 충분하며, 장시간 예열은 엔진 손상의 원인이기도 합니다.

예열 과정에서 필요 이상의 연료가 투입되고, 남은 연료가 연기관 벽에 붙어 손상을 유발하기 때문이죠.

차량 손상과 불필요한 연료 소모를 막기 위해선 30초 이하로 예열하시기 바랍니다.

겨울에는 1분 정도라고 합니다.

3. 급한 주차

주유비 부담 & 빠른 용무를 위해 급하게 주차하시는 경우가 많은데요.

차량이 완전히 정차하지 않은 상태에서의 무리한 기어 변속(D→R)은 변속기 파손의 가장 큰 원인이라고 합니다.

또한 브레이크 트레인에 무리를 줘 연비에도 좋지 않은데요.

차량은 완전히 정차 한 뒤에 변속해야지 잔 고장 없이 오래 탈 수 있다는 것, 기억해두시기 바랍니다.


✅ 현재 전 국민 모두에게 적용되는 정부지원금 리스트

📌 월 50만원씩 6개월간 지급해주는 <고용지원금 300만원>

📌 지역에서 지역민들이 다치면 지급하는 <지역보상금>

📌 매월 20만원씩 12개월 동안 지급되는 <월세한시특별지원금 240만원>

📌 길가다 다치면 지자체가 보상하는 <시민안전보험>

📌 근로자라면 무조건 신청해야하는 <근로장려금 270만원>

📌 건강보험가입자가 신청하면 병원비의 일부를 환급해주는 <자기부담상한제도>

📌 내 차값의 20%를 국가에서 돌려주는 <차량환급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