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처럼 매일 드세요” – 매일 마시기만 하면 예방은 물론 있던 당뇨까지 없애버린다는 기적의 차 1가지 (대존맛)

이제 슬슬 더우시죠?

필연적으로 시원한 물을 찾게되는 시기가 올해에도 어김없이 찾아왔습니다.

물 좀 드셔보신 분들은 더워서 땀날때 시원한 보리차 한잔이 얼마나 기막힌 맛인지 잘 아실텐데요.

놀랍게도 보리차를 물처럼 마셨을때 얻어지는 효과가 엄청납니다.

옛날 할머니댁 가면 있던 델몬트병 보리차가 생각이 나는데 역시 할머니는 모든것을 알고 계셨던게 분명합니다.

아래 내용 확인하시고 오늘부터 꼭 보리차 드셔보세요.

보리차의 효능

보리차는 일단 맛이 엄청 좋죠.

그런데 효능은 맛보다 더 대단합니다.

  • 소화개선
    (식이섬유가 풍부하여 배변 활동 및 복부 팽만 해소)
  • 면역력 향상
    (항산화 물질 풍부하여, 면역령 향상)
  • 수면 질 높임
    (트립토판이 풍부하여 숙면에 도움&피로 해소)
  • 당뇨 완화
    (혈당, 인슐린 균형 조절. 당뇨 개선 및 당뇨 예방에 도움)

참고 글👉“식후에 한잔씩만 드세요” – 내장지방과 뱃살을 전문적으로 녹여 체형을 잡아준다는 마법의 차 (+레시피)

특별한 보리차 레시피

창원대 식품영양학과 교수의 추천!

양파껍질에는 혈당 조절 및 혈관 건강에 좋은 퀘르세틴 성분이 많이 있으며, 보리차와 아주 궁합이 좋다고 합니다.

  1. 양파를 껍질채 물에 5분 담가둔 후, 흐르는 물에 한번 씻어냅니다.(잔류 농약 제거)
    그 후 양파 껍질을 벗겨냅니다.
  2. 양파 껍질은 물기 제거 후, 바로 사용 가능합니다.(말리면 두고두고 사용 가능함)
  3. 물 2리터를 넣고 끓입니다.
    물이 끓으면 불을 중간 세기로 낮춘 후 보리차를 넣고 조금 뒤 양파 껍질을 한 줌 넣어줍니다.
  4. 오래 끓이면 쓴맛이 나므로 5~10분 정도만 끓이고 불을 끕니다.

※양파 보리차는 상하기 쉬우므로 조금씩 자주 드시는 것이 좋습니다.
(3~5일 안에 다 마실 수 있는 양으로 준비)


물처럼 마시는 것만으로도 있던 당뇨가 치료되고 예방에도 아주 좋다고 합니다.

오늘부터는 보리차 끓여놓고 시원하게 물처럼 드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