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보면 절대 누르지 마세요..” 현재 피싱 피해자 속출 중이라는 페이스북·애플 피싱 메시지

현재 네티즌들을 대상으로 피싱 피해가 속출하고 있다고 합니다.

평소에 우리가 보던 낚시성 문자가 아니라 ‘애플’과 ‘페이스북’을 사칭해 엄청나게 그럴싸한 메시지로 온다고 하는데요.

꼭 알아두셨다가 절대 피해 없으시길 바라고, 주변에도 많이 알려주시기 바랍니다.

IT 보안업체 안랩에서 공개한 내용입니다.

페이스북 사칭 메시지

안랩에서 밝힌 내용에 따르면 현재 페이스북과 애플을 사칭한 피싱 메시지로 인해 피해자가 속출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 중 페이스북 관련 메시지는 아래와 같은데요.

이들은 유명 페이스북을 사칭하면서 계정 탈취를 시도한다고 합니다.

페이스북 운영사인 메타 관리자로 위장해 페이스북 계정을 만들고, 메시지로 ‘페이스북 커뮤니티 정책 및 지침을 위반한 계정 정지 안내’라면서 보자마자 깜짝 놀라서 눌러볼 수 밖에 없는 제목으로 보내는 것입니다.

그리고 이 메시지를 눌러 들어가면 ‘계정 정지를 막으려면 24시간 이내에 특정 URL에 접속해 계정의 소유자임을 증명하라’는 내용으로 URL 클릭을 유도한다고 하는데요.

이걸 누르면 이제 소위 ‘계정이 털리는’ 상황이 생기는 것입니다.

게다가 우리가 많이 쓰는 아이폰의 ‘애플’을 사칭한 피싱 메시지도 있었습니다.

애플 사칭 메시지

애플을 사칭한 피싱 메시지도 약간 비슷한 형태입니다.

애플 사칭 메시지는 사람의 마음이 더 쉽게 움직이게끔 ‘결제가 잘 못 됐다’는 식으로 유도하고 있는데요.

요는 ‘누군가가 사용자의 애플 계정으로 결제 했으니, 본인이 구매한 것이 아니라면 지원부서에 문의하라’라며 URL을 하나 던져놓습니다.

이 수법은 전에 우라나라 문자 메시지로도 잘 알려진 것인데요.

‘지원 부서에 문의하라’고 해놓고 링크가 들어가 있는 메일이나 메시지를 보내는 것입니다.

그리고 이를 누르면 실제 애플 공식 웹사이트처럼 교묘하게 위장한 피싱사이트로 연결되는 것입니다.


이제 그만할 때도 된 것 같은데 점점 교묘해지면서 피해자는 끊이지 않고 있는 모양입니다.

꼭 위 내용 기억하셨다가 갑자기 메일로 페이스북, 애플에서 메일 왔을 때 당황하지 않으시길 바랍니다.

X

오늘의 추천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