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떤 집이 가장 좋아 보이나요?” – 선택한 집 그림으로 그 사람의 내면 욕구와 사고방식을 알 수 있습니다

영화나 드라마에서 주인공이 심리 상담을 받는 장면을 보면, 집을 그려보라고 말하는 정신과 의사를 종종 볼 수 있을 겁니다.

실제로도 집 그리기는 정신 상담을 받을 때 자주 쓰입니다.

집그림으로 보는 간단한 심리 상담이 있습니다.

내 마음속 진짜 문제가 무엇인지 한번 살펴보세요.

위 테스트는 HTP 테스트를 간단하게 요약한 것입니다.

House(집), Tree(나무), Person(사람) 세 가지로 자신의 환경에 대한 불만과 진짜 문제를 간파하는 심리검사입니다.

간단하게 집 부분을 요약 정리한 것이니, 재미로 테스트해 보시면 좋습니다.

4가지의 집 중 가장 마음에 드는 집은 무엇입니까?

  1. 문이 두 개인 집(2층 집이어도 됨)
  2. 창문이 많은 집
  3. 지붕이 큰 집
  4. 굴뚝이 있는 집

해석:

문은 집과 외부 세계의 통로 이므로, 세상과 자신과의 접근 가능성을 암시

창문은 세상과의 통로 역할

지붕은 생각이나 관념등 내적인 것을 의미

굴뚝은 가족이나 친구와의 애정 어린 관계를 의미

(연기는 애정 욕구를 의미)

1. 문이 두 개인 집

문은 세상과 자신과의 접근 가능성을 나타냅니다.

그래서 문을 두 개 이상으로 그린 사람의 마음은 크게 2가지로 나뉩니다.

  1. 외부적인 영역. 즉 사회생활에 불만을 가지거나 불편함이 있는 것으로 해석됩니다.
  2. 이로 인해 이탈하고 싶은 마음과, 다른 방식으로 세상과 소통하고 싶어 하는 성향을 갖고 있는 사람으로 볼 수 있습니다.

경직되거나 단순화된 접촉에 불만을 가지고 있는데요.

직장이나, 학업 등의 자신의 지위에 불만을 가지고 있을지도 모릅니다.

어느 정도 튀거나, 자신을 드러내고 싶은 욕망도 있습니다.

문을 강조한 사람일수록, 인간적인 부분에서보단 사회적인 부분에서 불만이 있는 사람이 많습니다.

자신의 좌절을 상징하는 부분이기도 합니다.

2. 창문이 많은 집

외부적인 세계를 들여다보는 통로인 창문입니다.

그렇기에 상대방의 관계나 나를 보여주고 싶은 욕구를 상징하고 있습니다.

창문이 많은 집을 그린 사람은 크게 2가지로 나뉩니다.

  1. 사람들과 관계를 맺고 싶은 욕구가 과도한 사람이거나, 많은 사람들과 관계를 맺고 싶은 사람일 수 있습니다.
  2. 또한 인정받고 싶은 욕구가 높은 사람일 수 있습니다.
    (나를 좀 더 보여주고 싶어 함)

흔히 인싸라고 하는 사람들에게 많이 보이는 욕구입니다.

의외로 다른 사람들을 많이 의식하고, 타인에게 멋진 나로 인정받고 싶어 하는 마음이 있습니다.

그게 만족되지 않을 때, 불만을 느끼기도 합니다.

3. 지붕이 큰 집

지붕이 큰 집은 생각이나 자아가 크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그렇기에, 집에 비해 지붕을 크게 그린사람은, 크게 2가지로 나뉘는데요.

  1. 타인이나 세상에 대한 불안감이 강한 사람일 경우입니다.
  2. 자아가 강하고, 자신만의 세계나 가치관이 뚜렷한 사람인 경우입니다.

자신만의 개성과 가치관이 뚜렷해, 종종 다른 이의 의견에 공감하기 어려워하는 경향이 있습니다.

인터넷상에서는 그런 경향을 더 뚜렷하게 나타내기도 합니다.

또한 타인에 대한 신뢰가 약한 편인데요.

나 외의 사람에게 강한 신뢰를 보내는 것이 힘든 타입입니다. (사회적인 부분 포함)

4. 굴뚝이 있는 집

굴뚝이 있는 집은 가족 간의 따뜻하고 애정 어린 관계를 의미합니다.

만약 굴뚝에 연기까지 있다면, 피어오르는 연기는 애정 욕구의 좌절, 상실감을 의미하기도 합니다.

굴뚝이 있는 집을 그린 사람은, 가족 간의 관계가 좋으며 가부장적인 환경에도 순응합니다.

하지만 굴뚝이 있는 집에 연기가 피어오른다면 조금 다릅니다.

마음속 한구석에 부족한 애정이 있는데요. 그렇기에 헌신적이고 애정 어린 관계를 원합니다.

화목한 가정이나, 조건 없는 애정을 받고 싶어 하는 마음이 당신의 결핍일 수 있습니다.


재미로 보는 간단한 심리 검사였습니다.

내 안의 불만이나 자기 내면의 표현이 서툴 때, 한번 돌아보는 의미로 해보시는 것도 좋겠습니다.

X

오늘의 추천뉴스